• 넷플릭스, 빛과 그림자
  • 박한얼 | 962호 | 2018.05.31 10:07 | 조회 3501 | 공감 0



    토론자 1 넷플릭스는 최고야! 편리하고, 내용물도 알차.

    토론자 2 아냐! 넷플릭스는 독이 든 성배나 다름없어. 겉보기에는 좋지만,

                      마시면 우리가 죽게 될 거야.

    토론자 1 ~혀 그렇지 않아. 우리 모두가 넷플릭스 덕에 즐겁게 지낼 수 있을 거야.

                      . 외국도 그렇다고!

    토론자 2 아니, 아니야. 우리 모두 넷플릭스 때문에 도망할 거야! 외국도 그래!

    어경이  저 사람들 계속 넷플릭스로 논쟁 중인데, 이야기가 너무 달라요. 넷플릭스는 뭐고,

                    왜 이렇게 의견이 정반대죠?


    어경이처럼 저도 궁금해요.
    우리 넷플릭스의 궁금증을 하나씩 해결해 봐요.





    넷플릭스는 세계 최대 동영상 업체

     

    넷플릭스는 세계에서 가장 큰 유료 동영상 스트리밍(인터넷에서 음성이나 동영상 등을 실시간으로 재생하는 기술) 서비스 회사입니다. 매달 일정한 돈을 내면 영화와 TV 프로그램 등 영상 콘텐츠를 마음껏 볼 수 있어요.

     

    케이블방송과 달리 인터넷만 연결된다면 특별한 장치 없이도 TV, 컴퓨터, 스마트폰, 심지어 각종 비디오 게임기를 통해서도 동영상을 볼 수 있는 편리한 서비스죠. 장치 설치비도 없어요. 사용료도 케이블보다 싸고, 화질도 좋아요.

     

    최근 들어 자체 드라마 등 콘텐츠 제작도 시작했는데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요. 우수한 서비스를 바탕으로 넷플릭스는 크게 성장했어요. 미국에서 시작했지만 현재 가입자는 세계 12,500만 명을 넘어섰어요. 글로벌 미디어 공룡이라고 불리죠.




    LG유플러스, 넷플릭스 손잡기 추진

     

    넷플릭스를 둘러싼 논란은 최근 LG유플러스가 이 회사 콘텐츠를 도입하기 위해 협상에 나섰기때문입니다. 넷플릭스는 2016년 국내 한 케이블TV와 콘텐츠 공급 계약을 맺었어요.

    케이블TV는 특정 지역에만 방송을 내보내기 때문에 넷플릭스가 별 영향을 미치지 않았어요.

     

    하지만 LG유플러스는 달라요. 전국적인 영업망에 마케팅 능력, 자본력 등 시장을 확대할 수 있는 모든 조건을 갖추고 있어요.

     

    LG유플러스의 IPTV 서비스(초고속 인터넷을 이용해 동영상 콘텐츠 등을 TV로 보는 서비스)에 넷플릭스의 콘텐츠가 더해진다면 미디어 시장에서 LG는 하루아침에 엄청난 영향력을 갖춘 콘텐츠 공급회사가 될 수 있어요.

     



     

    의견이 엇갈리는 이유

     

    넷플릭스는 소비자들에게는 매우 좋은 서비스입니다.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지금보다 훨씬 싸

    고 편리하게 접할 수 있으니까요. 반발하는 곳은 국내의 방송사, 영상 콘텐츠 사업자들이에요.

     

    글로벌 기업인 넷플릭스가 콘텐츠 시장을 장악하면서 국내 미디어 산업이 심한 타격을 받을 수 있다고 걱정해요. 전혀 근거 없는 걱정은 아니에요. 넷플릭스가 먼저 진출한 유럽에서는 현지 콘텐츠 기업들이 이미밀려나기 시작했어요.

     

    영국은 넷플릭스와 아마존이 진출한 지 6년 만에 VOD 서비스(가입자의 요구에 따라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내용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90%가 넘어갔고, 프랑스에서는 넷플릭스가 전체시장의 30%를 차지하고 있어요. 이런 현상이 국내에서도 벌어질 거라고 걱정하는 거죠.

     

    국내 방송 콘텐츠 사업자들은 별에서 온 그대, 태양의 후예와 같은 순수 국산 제작 드라마들이사라질 거라고 말할 정도예요.

     

    다른 걱정도 있죠. 넷플릭스는 일반적으로 콘텐츠 매출의 수익 배분을 할 때 넷플릭스 90%, 사업자 10%로 나눠요. 넷플릭스의 의뢰로 드라마 등 방송콘텐츠 사업을 진행한다면 수익성이 나빠지는 건 피할 수 없는 일이에요.

     





    박한얼(edu@)

    추천
    twitter facebook me2day
    헤드경제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일반 로그인
    소셜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